정책

>정책

경륜경정 "소셜미디어 쌍방향 소통 강화할 것"

경륜경정사업본부, 3년 연속 소셜미디어 대상… 5개 SNS채널 운영

  • 박정웅 기자 | 입력 : 2015.11.30 10:07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경정사업본부 성욱제 홍보마케팅팀장(가운데)이 지난 25일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제8회 대한민국 소셜미디어 대상 시상식'에서 공공기관 소셜마케팅 부분 대상을 수상한 뒤 국회의원 소통대상을 수상한 박영선 의원, 박영락 한국인터넷소통협회 회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경정이 올해도 소셜미디어를 통해 국민에게 한 걸음 더 다가갔다는 평가를 받았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이창섭) 경륜경정사업본부는 25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제8회 대한민국 인터넷 소통대상·대한민국 소셜미디어 대상' 시상식에서 공공부분 소셜미디어 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대상은 2013년과 2014년에 이어 세 번째 수상이다.

대한민국 소셜미디어 대상은 한국인터넷소통협회가 주관하고 미래창조과학부가 후원하며, 페이스북 등 소셜미디어와 소셜프로모션 및 소통마케팅 등을 평가해 고객과 원활한 소통에 탁월한 성과를 보인 기업 및 공공기관을 발굴해 시상하는 국내 최고 권위의 상이다.

한국인터넷소통협회는 지난 7월 1200개 기업과 650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7200명 고객패널이 85개 인터넷소통지수와 소셜소통지수 평가지표로 소셜미디어 소통 정도를 평가했다. 또한 해당기관 소셜미디어 이용자에 분석을 통해 이용자수, 리트윗수, 좋아요수, 이야기수, 참여자 반응도 등의 활성화 정도를 비교 분석했다. 

이중 216개 기업과 153개 공공기관이 1차 관문을 통과했고, 지난 10월 종합평가를 거쳐 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경정사업본부 등 각각 35개의 대한민국인터넷 소통대상과 소셜미디어대상 기관이 확정됐다.

경륜경정은 2012년 페이스북을 시작했으며, 올해는 최고의 명승부와 명장면 등을 소셜미디어에 공유해 경륜경정의 스포츠 매력을 알렸다. 여기에 자전거교육, 자전거 타기 좋은 곳, 수상레저스포츠 등 레포츠적인 요소를 생활 속 이야기와 결합해 소개한 것도 큰 호응을 얻었다. 자전거가 꼭 갖고 싶은 도서벽지 어린이들의 사연을 페이스북에 접수받아 팬들이 직접 선정하는 이벤트 역시 반응이 뜨거웠던 '참여형 공익마케팅'으로 꼽힌다.

한국인터넷소통협회 측은 "경륜경정은 출발점부터 사행산업이라는 점 때문에 다른 기관과는 불리한 여건을 가지고 있었다. 그럼에도 페이스북, 트위터 등 SNS를 통한 다양한 소셜마케팅으로 부정적 시선에서 벗어나려고 노력한 점이 좋은 평가로 이어졌다"고 대상 선정 이유를 설명했다.

경륜경정은 올해 인스타그램을 추가 개설하는 등 현재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등 총 5종의 소셜미디어를 운영하고 있다. 페이스북팬은 5만8032명으로 지난해 대비 10% 증가했고, 7475명의 트위터 팔로워와 2326명의 카카오스토리 친구를 보유하고 있다.  

경륜경정사업본부 홍보마케팅팀 관계자는 "경륜경정의 부정적 인식을 개선하는데 소셜미디어가 큰 도움이 될 수 있다고 본다. 쌍방향 소통으로 국민들에게 스포츠로서 경륜경정을 알릴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0%
  • 0%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