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

>정책

서울형 공공자전거 명칭 공모 12일까지

  • 머니바이크 박정웅 기자 | 입력 : 2015.03.02 10:17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형 공공자전거 명칭 공모전/이미지제공=서울시
서울시가 시민 공모로 '저비용·고효율'의 '서울형' 공공자전거 새 이름을 12일까지 찾는다.

서울시 공공자전거 확대구축 사업은 도심 속 자전거 생활교통 활성화 차원에서 올해 시내 5대 거점(여의도·상암·신촌·4대문안·성수/구의) 2000대를 시작으로 2020년까지 총 2만대를 보급할 계획이다.

서울시는 이번 공공자전거 명칭 시민 공모전을 통해 새로운 대중교통수단으로서 공공자전거가 갖는 상징성과 친밀성, 독창성 등을 고려해 총 6개 작품을 선정한다.

선정된 작품 중 최우수상 1명에게는 50만원 상당의 문화상품권이 주어진다. 우수상 2명(각 30만원)과 장려상 3명(각 10만원)에게 역시 부상이 따른다.

최종 명칭으로 선정되면 공공자전거와 스테이션(거치대) 등 각종 디자인에 활용할 예정이다.

공모전은 서울시 홈페이지 '내 손안에 서울' 공모전 페이지(http://mediahub.seoul.go.kr)에서 응모할 수 있다. 단 1인 1작품에 한한다.

서울시 이방일 보행자전거과장은 "서울시 공공자전거를 파리 벨리브처럼 시민에게 사랑받고 생활 속 교통수단으로 널리 이용되게끔 만들 것"이라며 "1000만 시민의 새로운 발이 될 공공자전거의 이름을 짓는 공모전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 0%
  • 0%


포토뉴스